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집이 또 하나의 예술이 되다’ 파리 유학생의 집꾸미기

권상민 에디터 조회수  

bonjour mesdames et messieurs, 저는 armyyj라고 합니다. 저는 프랑스 거주 N년 차 순수미술을 전공하고 있는 유학생 입니다.

Q. 요즘 드라마 때문에 프랑스에서의 삶을 꿈꾸는 사람들이 많은데, 실제 겪어본 프랑스 생활은 어떤가요?

프랑스에서의 삶은 여러분이 기대하시는 것보다 많이 지루한 편이예요. 그나마 코로나 전에는 여행을 다니며 스트레스를 풀곤 했지만, 이제는 그럴 수도 없게 되었죠. 먹는 것도 엄청 좋아하고 운동도 엄청 좋아하는데, 프랑스는 현재 상점을 제외한 카페, 헬스장 등 모든 곳이 운영을 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런 상황이다 보니 저 또한 집에서 할 수 있는 다른 일들을 찾아서 해보고 있는 중이예요. 월간 포스터, 월간 드로잉, 달력제작 등등 작은 프로젝트들을 조금씩 셀프로 계획하며 진행하고 있어요. 이렇게 해서라도 조금씩 제 자신을 움직이게 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Q. 지금 살고 있는 집은 어떤 공간인가요?

대략 8평정도에 쓰러질 것 같은 낡은 외관을 가지고 있는 프랑스식 옛 건물이에요. 전에는 항상 기숙사나 부엌포함 3,4평에 살았는데, 사람답게 살기가 쉽지 않더라고요. 그래서 이번엔 무조건 6평 이상의 집에서 살기로 마음먹었고, 그러다 이 집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이사온 지는 이제 겨우 2개월 됐습니다. 사실 프랑스에서 외국인이 집을 구하기란 정말 힘든 일이예요. 특히 제가 살고 있는 지역은 정말 집 구하기가 힘들어서,  1년 동안은 겨우겨우 홈 스테이에서 지내다가 코로나가 때문에 많은 학생들과 직장인들이 빠져나가면서 집을 구할 수 있게 되었어요.

Q. 이 집에서 살기로 마음 먹은 이유가 무엇인가요?

사실 한국보다 치안이 많이 안 좋기도 하고 이곳은 집세는 한국과 비슷한데 전기세는 비싸서 한겨울에 엄청 춥기 때문에 1층은 특히 피하려고 했어요.

그리고 공간에 대한 실증이 자주 나는 편이라 언제든 제가 분위기를 바꿀 수 있도록 기본 인테리어에 집중했던 거 같아요. 무조건 벽지는 흰색, 가구가 포함된 집 같은 경우에는 눈에 거슬리지 않는 가구 색을 중요하게 생각했습니다.

Q. 지금 집의 컨셉과 인테리어를 알려주세요!

인테리어 컨셉이라기 보다는 코로나로 인해 작업이나 공부를 집에서 밖에 할 수 없어서 작업실로써 맥시멀한 어지럽고 자유분방함과 집으로써 편안함 그 둘을 조화롭게 섞으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방은 주로 저의 작업물들로 꾸며놓았는데요. 그런데 너무 많은 작품들이나 소품으로 집을 꾸미면 자칫하면 집이 너무 정신 없어 보일 것 같아서, 침대나 소파의 패브릭 제품들을 최대한 심플한 컬러로 골랐어요.

이 곳이 제가 주로 작업을 진행하는 책상인데요. 책상만큼은 완전한 작업실 분위기가 났으면 해서, 현재 진행하고 있는 작업들로 꾸며 놨어요. 그러다 하는 작업이 바뀌게 되면 책상 분위기도 바뀌게 되는 거죠.

저는 책상이 벽을 보고 있으면 너무 답답해서 항상 저런 식으로 재배치를 하는 편이에요. 무언가에 집중하다 보면 눈도 아프고 허리도 아픈데 그럴 때 기지개를 폈을 때 보이는 풍경이 탁 트여 있는 게 좋아서 창문 옆에 저렇게 옮겨 놨어요.

저의 미니 거실은 소파 컬러를 기본 컬러로 두고 테이블보로 포인트를 줬어요. 테이블이 너무 낡고 예쁘지가 않아서 좀 가려놓고 싶었거든요. 이 테이블보는 사이즈 재고 한국에서 천만 따로 사서 덮은 거예요.

예쁜 창문 옆에 있는 침대는 미니 테이블과 베개커버, 그리고 저의 포스터로 포인트를 줬어요. 미니테이블에는 항상 사용하는 립밤, 핸드크림을 두었고, 그 옆에는 아이카사 박스를 활용해서 간식 박스를 만들었어요. 여기에는 고구마 말랭이 같은 제가 좋아하는 소중한 한국 간식들이 들어있어요.

저는 자주 머무는 위치에서 제가 바라보는 시각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편이에요. 그래서 소파에 앉았을 때 보이는 공간과 침대에 앉았을 때 보이는 공간에 선반을 놓아두었어요. 가끔 저의 작품 전시용이 가구가 되기도 하고, 악세사리처럼 사용하는 선반이에요!

세라믹, 달력, 포스터는 등은 제가 만든 소품들인데요. 혼자사는 데도 짐이 점점 넘쳐서, 학교에서 작업하는 크고 작은 작품들을 이렇게 데코로 활용하기도 합니다.


권상민 에디터
CP-2023-0023@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기타] 랭킹 뉴스

  • 【주방 인테리어 모음】 오래 머물고 싶은 공간, 주방 인테리어 이야기
  • 공간을 정갈하게 채우는, 헤링본의 매력
  • 【인테리어 팁】 실전 집꾸미기, 실측 후 3D 배치까지
  • 【팁】 알아두면 더 쉬운 꽃 관리법
  • 【팁】 집에서 쉽고 빠르게 신발 관리하는 방법
  • 【TIP】 유통기한 지난 우유, 버리지마세요!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코인 800억 협박범 정체, 누군가 했더니 역시
  • 닛산, 전고체 배터리 파일럿 생산 라인 공개
  • 중국 샤오펑과 폭스바겐그룹, E/E아키텍처 기술 프레임워크 계약 체결
  • 세미트럭의 판매수치 공개하지 않는 테슬라
  • 중국 니오, 150kWh반고체 배터리 탑재한 ET7으로 1,070km 주행거리 달성
  • GM, 허드슨 디트로이트로 본사 이전
  • 현대모비스, 북경모터쇼 참가…中 시장 공격적 영업 나선다
  • 로터스 엘레트라, 국내 판매 가격 공개… 1억7,900만 원부터
  • 기아, ‘2024 카 디자인 어워드’ 수상
  • 한국타이어 후원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 유럽 대회 개막
  • 재규어 TCS 레이싱 닉 캐시디, 미사노 E-프리서 네 번째 포디움 달성
  • “이젠 걱정 없겠어요…” 인프라 확장에 박차를 가하는 현대차그룹, 무려 600% 증가?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주택 인테리어】 아파트와 주택, 단지 사는 곳의 차이

    빌라/주택 

  • 2
    【집순이공감】 너 집에서 뭐해?

    인테리어 상품 

  • 3
    【제품리뷰】 침구청소기 선택일까, 필수일까?

    인테리어 상품 

  • 4
    【주택 인테리어】 6년차 부부의 30평대 주택 새로고침

    빌라/주택 

  • 5
    정리정돈 백전백승, 죽은 공간 심폐소생술

    인테리어 상품 

[기타] 인기 뉴스

  • 【주방 인테리어 모음】 오래 머물고 싶은 공간, 주방 인테리어 이야기
  • 공간을 정갈하게 채우는, 헤링본의 매력
  • 【인테리어 팁】 실전 집꾸미기, 실측 후 3D 배치까지
  • 【팁】 알아두면 더 쉬운 꽃 관리법
  • 【팁】 집에서 쉽고 빠르게 신발 관리하는 방법
  • 【TIP】 유통기한 지난 우유, 버리지마세요!

지금 뜨는 뉴스

  • 1
    ⎮가구 BEST⎮ "후기로 믿고 보는 가구 모음 BEST"

    인테리어 상품 

  • 2
    【월간 집들이 - 3월】 지난 한 달, 가장 많이 주목 받은 다섯 곳!

    집들이 

  • 3
    【옷정리,보관법 】 "예쁜 집은 옷 보관 어떻게 해?"

    인테리어 상품 

  • 4
    【아파트 리모델링】 때때로 변하는 취향대로 마음껏 바꿀 수 있는 집

    아파트 

  • 5
    【아파트 인테리어】 전원주택 안부러운 아파트 꼭대기층 신혼집

    아파트 

[기타] 추천 뉴스

  • 폴란드 남부 글리비체에 살고있는 부부의 이야기
  • 【팁】 피할 수 없다면 즐겨라. 체리몰딩 살려내는 조합
  • 【팁】 우리집에 알맞은 제습기 고르기
  • 【팁】 커튼이냐 블라인드냐. 당신의 선택은?
  • 장마철, 습기를 이기는 인테리어 팁
  • 오사카 한일 부부는 집을 어떻게 꾸밀까? 거실 전체가 창문인 일본집 인테리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코인 800억 협박범 정체, 누군가 했더니 역시
  • 닛산, 전고체 배터리 파일럿 생산 라인 공개
  • 중국 샤오펑과 폭스바겐그룹, E/E아키텍처 기술 프레임워크 계약 체결
  • 세미트럭의 판매수치 공개하지 않는 테슬라
  • 중국 니오, 150kWh반고체 배터리 탑재한 ET7으로 1,070km 주행거리 달성
  • GM, 허드슨 디트로이트로 본사 이전
  • 현대모비스, 북경모터쇼 참가…中 시장 공격적 영업 나선다
  • 로터스 엘레트라, 국내 판매 가격 공개… 1억7,900만 원부터
  • 기아, ‘2024 카 디자인 어워드’ 수상
  • 한국타이어 후원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 유럽 대회 개막
  • 재규어 TCS 레이싱 닉 캐시디, 미사노 E-프리서 네 번째 포디움 달성
  • “이젠 걱정 없겠어요…” 인프라 확장에 박차를 가하는 현대차그룹, 무려 600% 증가?

추천 뉴스

  • 1
    【주택 인테리어】 아파트와 주택, 단지 사는 곳의 차이

    빌라/주택 

  • 2
    【집순이공감】 너 집에서 뭐해?

    인테리어 상품 

  • 3
    【제품리뷰】 침구청소기 선택일까, 필수일까?

    인테리어 상품 

  • 4
    【주택 인테리어】 6년차 부부의 30평대 주택 새로고침

    빌라/주택 

  • 5
    정리정돈 백전백승, 죽은 공간 심폐소생술

    인테리어 상품 

지금 뜨는 뉴스

  • 1
    ⎮가구 BEST⎮ "후기로 믿고 보는 가구 모음 BEST"

    인테리어 상품 

  • 2
    【월간 집들이 - 3월】 지난 한 달, 가장 많이 주목 받은 다섯 곳!

    집들이 

  • 3
    【옷정리,보관법 】 "예쁜 집은 옷 보관 어떻게 해?"

    인테리어 상품 

  • 4
    【아파트 리모델링】 때때로 변하는 취향대로 마음껏 바꿀 수 있는 집

    아파트 

  • 5
    【아파트 인테리어】 전원주택 안부러운 아파트 꼭대기층 신혼집

    아파트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