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홈시네마, 홈파티장까지! 4평 자취방 꾸미기

권상민 에디터 조회수  

안녕하세요. 저는 모바일 콘텐츠를 만드는 일을 하고 있어요. 야근이 잦은 스타트업을 다니고 있어 대부분의 시간은 회사에서 보내고요. 집에 돌아와서는 넷플릭스를 보거나 간단한 요리를 해 먹는 등 아주 정적인 생활을 즐기는 집순이입니다.

종종 친구들을 불러 술을 마시기도 하고요. 혼자 있을 때는 넷플릭스를 많이 봅니다. 요즘은 틈만 나면 가구 배치를 바꿔보고 있어요. 엄청 좁은 집이라 방법이 없을 것 같은데 의외로 괜찮은 배치를 발견했을 때의 희열이 있어요!

사실 저는 집과는 좀 다른 자아를 가졌어요. 뭐든 대충대충 하는 스타일이라 지인들도 제가 집을 아기자기하게 꾸민다는 걸 알면 다들 놀라요. 회사 책상은 엉망이고 옷도 집히는 대로 입고 다니지만, 집만큼은 잘 꾸미고 싶은.. 그런 사람입니다.

첫 공간과의 첫 만남

저의 첫 자취집은 지어진 지 8년 정도 된 원룸 빌라입니다. 6월이 되면 저도 이사 온 지 1년이 돼요. 신축처럼 깔끔한 편이라 만족하고 있어요.

전세집을 찾던 도중 이 집을 만나게 됐어요. 옷장, 침대, 책상, 서랍장, 행거만 있는데도 발 디딜 틈도 없었죠. 그런데 희한하게 ‘여기서 살 수 있겠다!’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우선 창문이 두 쪽으로 나 있어 집이 환했어요.

딱히 뷰라고 할 것도 없는 원룸촌의 풍경이었지만 벽이나 건물이 창문을 가로막고 있지도 않았고요. 화장실의 작은 창문으로는 해가 들고 있었고 그런 밝은 기운(?)이 사람 사는 집 같은 느낌을 주더라고요. 더 넓은 곳은 찾을 수 있어도 이렇게 밝은 느낌을 주는 집은 못 찾을 거라고 생각했고 계약하게 됐어요.

인테리어 컨셉이랄 건 없었고, 분수에 맞게 꾸미자(?)는 게 목표였습니다. 좁은 집이니 가구를 손쉽게 옮길 수 있어야 했고, 안 그래도 좁은 집 더 좁아 보이게는 하지 않겠다는 생각으로 인테리어를 했습니다.
그러다 보니 화이트 베이스에 포인트 컬러만 주는 식으로 인테리어를 하게 되더라고요. 소재 또한 무거운 원목 같은 건 배제하고 철제, 아크릴 등의 소재를 고르게 됐어요.

나를 반겨주는 공간

BEFORE
BEFORE
AFTER
AFTER

현관문을 열고 들어왔을 때 보이는 전경이에요. (맞아요, 보이는 게 전부예요!)
소소하게 가구 위치는 자주 바꾸지만, 침대를 전면 → 측면으로 바꾸고 집이 많이 달라졌어요. 침대가 전면에 있을 땐 좀 더 넓은 느낌이었다면 측면으로 바꾸고 한결 안정감이 생긴 것 같은데 어떤가요?

공간 활용의 최적화! 침대 공간

저는 벙커 침대에 대한 로망도 없었고 애들 방 같은 느낌 때문에 오히려 불호에 가까웠는데요. 좁은 집에서는 정말 선택의 여지가 없더라고요. 저는 집이 아무리 좁아도 친구들이 놀러 올 수 있는 곳이길 바랐거든요. 벙커 침대를 들인 건 지금도 최고의 선택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벙커 침대는 생활 공간과 자는 공간을 완전히 분리시킬 수 있어 좋아요. 침대 아래에 좌식 소파를 두고 거실 같은 공간을 만들었어요.

원하던 대로 친구들과의 홈파티도 할 수 있게 됐고요. (예이!)

프레임에 블라인드를 고정해 빔프로젝터를 보기도 하고, 좌식 테이블을 펼쳐 일도 하면서 제가 가장 많이 머무는 공간입니다. 최근에는 수납장을 들여 훨씬 깔끔해지고 더 안정감이 생긴 것 같아요.

나만의 홈오피스, 테이블 공간

재택근무할 때 좌식 테이블이 너무 불편해서 60X60의 정말 작은 사이즈의 테이블을 들였어요. 원룸에는 원형 테이블이 국룰이지만^^; 아무래도 일할 때 편한 걸 최우선으로 고려하다 보니 원형 테이블은 포기하게 됐습니다.

평소에는 벽 쪽에 밀어놓고 사용할 때만 가운데로 가져와서 사용하고 있어요. 흰 천을 깔아두니 나름 괜찮은 것 같아요.

실용성에 포인트까지! 수납공간

노란색 모듈 가구는 이사 오면서 거의 가장 먼저 샀고, 나름 저희 집에서는 고가인 편! 정말 포인트 역할을 톡톡히 해주고 있어요.

무엇보다 모듈 가구는 배치를 쉽게 바꿀 수 있고 상판만 교체해도 다른 느낌을 줄 수도 있다는 점이 좋은 것 같아요. 조금 질릴 때쯤 상판을 투명으로 교체했더니 새로 산 것처럼 마음에 듭니다.


권상민 에디터
CP-2023-0023@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원룸/오피스텔] 랭킹 뉴스

  • 그 흔한 베란다를 ‘이렇게’ 꾸몄다고?! 정말 놀랄 노자네요..
  • 【오피스텔 인테리어】 하루의 끝에 나를 충전하는 공간 (feat.복층)
  • 【원룸 인테리어】 특별한 가구없이 7평 원룸 꾸미기
  • 거실이 '이렇게' 넓어요..?! 15평 오피스텔의 독특한 구조!
  • 【복층 인테리어】 복층으로 이사하며 얻게 된 편안하고 따뜻한 1층
  • 【원룸 인테리어】 그래픽 디자이너의 꽃이 가득한 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알파로메오 차명변경 수난 “밀라노 이름 금지! 새이름은 주니어로…”
  •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8일) 7.1020위안…가치 0.01% 상승
  • ‘바다 속 물고기와 결혼식’을? 120명이 들어가는 네덜란드 개인용 잠수함
  • 뉴로보, 비만치료제 임상1상 환자 투약 개시
  • 이해하기 어려운 X5 트렁크 구성 #BMW #X5 #트렁크
  • 쏘카 “전기차 대여료 65% 할인”
  • 폴스타 지속가능성 보고서 발표, ‘온실가스 1대당 9% 낮춰’
  • ‘나물 물기’ 짜고 ‘그릭요거트 제조’까지.. 혁신적인 주방용품
  • 중국 둥펑자동차, 보야 전기차 브랜드 이탈리아 시장 런칭
  • “살면서 처음 본다” 영덕 사찰 스님이 인증샷까지 남긴 생명체, 반응 폭발 (+사진 다수)
  • “美 CBS 인기 콘텐츠, LGU+ 인터넷·모바일tv서 만나요”
  • 유럽 연합, 지난 3년 동안 전기차 충전기 수 3배 증가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신혼집 인테리어】 영화에 나올 법한 주방인테리어, 요리하는 ‘아내의 주방’

    아파트 

  • 2
    【주택 인테리어】 아파트와 주택, 단지 사는 곳의 차이

    빌라/주택 

  • 3
    【집순이공감】 너 집에서 뭐해?

    인테리어 상품 

  • 4
    【제품리뷰】 침구청소기 선택일까, 필수일까?

    인테리어 상품 

  • 5
    【주택 인테리어】 6년차 부부의 30평대 주택 새로고침

    빌라/주택 

[원룸/오피스텔] 인기 뉴스

  • 그 흔한 베란다를 ‘이렇게’ 꾸몄다고?! 정말 놀랄 노자네요..
  • 【오피스텔 인테리어】 하루의 끝에 나를 충전하는 공간 (feat.복층)
  • 【원룸 인테리어】 특별한 가구없이 7평 원룸 꾸미기
  • 거실이 '이렇게' 넓어요..?! 15평 오피스텔의 독특한 구조!
  • 【복층 인테리어】 복층으로 이사하며 얻게 된 편안하고 따뜻한 1층
  • 【원룸 인테리어】 그래픽 디자이너의 꽃이 가득한 방

지금 뜨는 뉴스

  • 1
    정리정돈 백전백승, 죽은 공간 심폐소생술

    인테리어 상품 

  • 2
    ⎮가구 BEST⎮ "후기로 믿고 보는 가구 모음 BEST"

    인테리어 상품 

  • 3
    【월간 집들이 - 3월】 지난 한 달, 가장 많이 주목 받은 다섯 곳!

    집들이 

  • 4
    【옷정리,보관법 】 "예쁜 집은 옷 보관 어떻게 해?"

    인테리어 상품 

  • 5
    【아파트 리모델링】 때때로 변하는 취향대로 마음껏 바꿀 수 있는 집

    아파트 

[원룸/오피스텔] 추천 뉴스

  • 【오피스텔 인테리어】 냥이와 집사는 지금 동거중
  • 원룸을 투룸처럼 활용하는 법! 큰 창이 있는 9평 오피스텔
  • 8평 임대주택의 대변신! 이렇게 꾸밀 수도 있었군요...
  • 냥집사의 감성이 담긴 8평 오피스텔
  • 원룸에서 거실&침실 분리하기! 모던한 무드로 꾸민 9평 오피스텔
  • 첫 전셋집, 화이트 우드로 아늑하게 꾸며요! | 5.5평 구축 원룸 인테리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알파로메오 차명변경 수난 “밀라노 이름 금지! 새이름은 주니어로…”
  •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8일) 7.1020위안…가치 0.01% 상승
  • ‘바다 속 물고기와 결혼식’을? 120명이 들어가는 네덜란드 개인용 잠수함
  • 뉴로보, 비만치료제 임상1상 환자 투약 개시
  • 이해하기 어려운 X5 트렁크 구성 #BMW #X5 #트렁크
  • 쏘카 “전기차 대여료 65% 할인”
  • 폴스타 지속가능성 보고서 발표, ‘온실가스 1대당 9% 낮춰’
  • ‘나물 물기’ 짜고 ‘그릭요거트 제조’까지.. 혁신적인 주방용품
  • 중국 둥펑자동차, 보야 전기차 브랜드 이탈리아 시장 런칭
  • “살면서 처음 본다” 영덕 사찰 스님이 인증샷까지 남긴 생명체, 반응 폭발 (+사진 다수)
  • “美 CBS 인기 콘텐츠, LGU+ 인터넷·모바일tv서 만나요”
  • 유럽 연합, 지난 3년 동안 전기차 충전기 수 3배 증가

추천 뉴스

  • 1
    【신혼집 인테리어】 영화에 나올 법한 주방인테리어, 요리하는 ‘아내의 주방’

    아파트 

  • 2
    【주택 인테리어】 아파트와 주택, 단지 사는 곳의 차이

    빌라/주택 

  • 3
    【집순이공감】 너 집에서 뭐해?

    인테리어 상품 

  • 4
    【제품리뷰】 침구청소기 선택일까, 필수일까?

    인테리어 상품 

  • 5
    【주택 인테리어】 6년차 부부의 30평대 주택 새로고침

    빌라/주택 

지금 뜨는 뉴스

  • 1
    정리정돈 백전백승, 죽은 공간 심폐소생술

    인테리어 상품 

  • 2
    ⎮가구 BEST⎮ "후기로 믿고 보는 가구 모음 BEST"

    인테리어 상품 

  • 3
    【월간 집들이 - 3월】 지난 한 달, 가장 많이 주목 받은 다섯 곳!

    집들이 

  • 4
    【옷정리,보관법 】 "예쁜 집은 옷 보관 어떻게 해?"

    인테리어 상품 

  • 5
    【아파트 리모델링】 때때로 변하는 취향대로 마음껏 바꿀 수 있는 집

    아파트 

공유하기